태그 : 존댓말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조카의 말투 변화.

이제 며칠뒤면 다섯살이 되는 조카의 말투는 그 짧은 사이에도 많이도 변했다.처음 부산에 내려와서 말을 하기 시작하는 조카를 보았을 때는 이제 막 입을 떼기 시작했을 뿐이라 간단한 말만 짧게 하는 것이 전부였다.그러다가 조금씩 말문이 더 트이면서 문장을 만들어 말하기 시작한다.아직 존댓말 개념은 없어서 반말을 하지만, 아버지, 어머니(조카에게는 할아버지....

조카의 존댓말.

항상 나만 보면 으르렁대는 조카녀석이 또 슬그머니 내방에 들어와서 기웃거린다.이제는 내 물건에 손을 대든 말든 케세라세라 신경쓰지 않고 묵묵히 내가 하던 것만 하고 있었는데..'삼촌, 이걸로 비행기 접어줘.' 하며 낙서가 마구 그려진 이면지를 들고와 여느 때와 같이 반말로 말을 걸어오던 조카가 내가 하던 것을 보더니 갑자기 말투가 확 바뀐다."삼촌, 지...
1



통계 위젯 (블랙)

2699
723
2181962

google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