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조립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MG 건캐논 - 와이프가 만듦.

와이프가 만든 MG 건캐논이다. 상당히 오래된 제품인데, 단지 색이 빨갛다는 이유만으로 골랐다. 와이프는 빨간색을 정말 좋아한다.이게 언제적 제품인지, 이제는 추억이 되어버린 속커버도 들었다. 아아~ 옛날이여.MG는 속커버에 담긴 작례 모으는 맛도 쏠쏠했는데, 요즘은 그딴거 없어서 아쉬움.새빨간 건캐논. 동그란 양철통 같은 팔과 통짜 허리, 반듯한 다리...

MG 어드벤스드 헤이즐.

MG 어드벤드 헤이즐. 클럽G로 나왔던 헤이즐 커스텀에 이어 역시 클럽G로 나왔다. MG 헤이즐 시리즈는 죄다 클럽G로만 낼 생각인가…. 일반판으로 내기엔 이미 늦었다는 걸 반다이도 깨달았나 싶음. HGUC도 함께 사서 만들려고 미루고 있었는데 좀처럼 재판 소식이 없어서 이러다가 영영 못만들겠다 싶어 얼른 봉지 깠다. 재판을 기다리다가 기다리다가 지난...

닐슨 아스트레이 with 플라이트 유닛.

닐슨 아스트레이에 등짐을 달아줬다. 사실 진작에 달아줄 수 있었지만 왠지 칼까지 다 만들고 달아주고 싶어서 미뤘는데, 칼 네 자루를 만드는 동안에 지쳐서 사진은 대충. 등짐을 달아주면서 스탠드에도 올려봤다. 역시 아주 튼튼하게 잘 고정된다.뒷태가 참 멋지다.이제 제 색에 맞는 소체에 달려서 한결 보기가 좋다. 레프를 위한 플라이트 유닛이었지만 날개의 빨...

닐슨 아스트레이.

닐슨 아스트레이 조립 끝. 색이 회색이라 흑백사진을 보는 듯한 기분이 들 뻔 했지만, 배경 때메 실패.아스트레이 조형에 칙칙한 회색이 어색하지 않을까 했지만, 생각보다 괜찮다. 뒷모습도 그냥 색 빠진 아스트레이 모습.사실 닐슨 레프를 만들고 남은 빨간 런너가 두 벌이나 있어서 적당히 섞어서 만들까 싶었지만, 생각보다 공통으로 쓰이는 부품도 적고 어설프게...

HGUC 디제.

닐슨 아스트레이를 만들기 전에 쉬어가는 타임으로 HGUC 디제를 만들었다.살까 말까 망설이다가 강남 건베에 간 김에 하나 집어옴.애니에서 막 나온 듯한 모습이다. 사출색도 그렇고, 프로포션도 아주 구수함.1/144긴 하지만 어째 다른 HG보다 더 작게 느껴진다. 머리가 너무 작아서 그런가…. 머리가 작은 건지, 전체가 다 작은 건지….등에는 역시 방열판...

닐슨 - 플라이트 유닛.

닐슨 아스트레이의 플라이트 유닛 먼저 후딱 만들어봤다.생각보다 부품수는 그리 많지 않아서 금방 만들어짐. 부품이 하나 하나 덩어리가 커서 런너가 비워지는 속도도 빠르다.유닛 중심부의 디테일이 아주 멋드러진다. 메빌 플라이트 유닛이 없어서 비교를 못하지만, 얼핏 메빌의 형태를 그대로 재현한 듯 하다. 좀 다른가?앞쪽도 꽤 그럴싸 함. 크기가 커서 무게도 ...

RE/100 디제 - by yuka.

요즘 내꺼 만들 시간도 모자라서 너무 달리느라 와이프가 만든 것도 점점 더 쌓여가서 오랜만에 와이프가 만든 Re100 디제를 꺼내봤다.HGUC 디제도 나온 마당에 너무 뒤늦은 디제인가 싶음.Re100 특유의 큼지막한 부품들로 잘 짜여진 모습이다. 프로포션도 괜찮고 디테일도 무난함. 덩치만 보면 꽤 묵직할 것 같은데, MG와 달리 프레임이 없는 속 빈 녀...

디멘션 스튜디오 - 울트라맨.

디멘션 스튜디오, 차원모방의 울트라맨이다. 그중에서도 일반판.코팅판은 아직 중국에서 출발도 안했을 듯.생각보다 크기가 꽤 크다. 1/6 스케일 피규어들이 원래 이렇게 컸나 싶음. 전체적인 비율은 꽤 잘 빠진 듯. 팔이 좀 짧은 듯 하지만. 아니, 다리가 너무 긴가?뒷모습도 늠름. 반다이 울트라맨에서도 표현되었던 척추처럼 생긴 구조물은 한땀 한땀 끼워넣어...

피규어 라이즈 스탠다드 울트라맨 - B 타입.

크리스마스 때 산 울트라맨을 조립했다.4만 5천원이나 하는 킷 치고는 부품수가 HG급에 불과해서 금방 만들었다.예전 특촬물의 변신형 울트라맨이 아니라 아이언맨과 같은 슈트 타입의 울트라맨이라 애초부터 아이언맨과 자주 비교되었다. 색도 금색, 빨간색의 아이언맨과는 금색이 은색으로 바뀐 것 뿐이라 더욱. 사실 울트라맨의 색을 그대로 쓴 것임에도.개인적으론 ...

아바레스트 - 람다 드라이버 ver.

아스트레이를 만드는 도중에 쉬어가는 타임으로 아바레스트를 또 만들었다.옛날에는 장난감을 자주 사지 못해서 부품이 많을 수록 오래 만들 수가 있으니 좋았는데, 요즘은 부품이 많으면 좋다가도 만들다가 쉬이 지친다. 자꾸 도중에 딴걸 찾게 됨. PG도 진득하게 앉아서 만들 때가 있었는데, 이제는 MG도 만들다 지침.부품이 얼마 없는 HG급으로 잠깐 기분전환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통계 위젯 (블랙)

1991
836
2143058

google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