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아시발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미안, 동생아.

거의 7~8년만에 진주에 사는 이종사촌동생이 놀러왔다.막내이모의 딸인 그녀석은 이제 겨우 중1. 나이차이가 거의 조카뻘이라 어색하고 뻘쭘하기만 하다. 나이차이도 그렇지만, 워낙 오랜만에 보는지라 정말 모르는 아이를 보는 것처럼 낯설다.마침 어머니께선 볼일이 있으셔서 집을 비우고 넓은 집엔 이종사총동생과 나만 딸랑 남았다.어떻게 함께 놀아줄 거리를 찾지 ...

그리움.

그냥, 문득 누군가 그리워질 때가 있습니다.누구를 그리워하는지도 모르면서, 그냥 막연하게 그리움이라는 감정만 마구 생길 때가 있습니다.따.. 딱히 그런 꿈을 꿔서 그런 건 아니고..[...]
1


통계 위젯 (블랙)

62122
730
2135107

google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