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볼트론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FJ 볼트론.

FJ 고라이온, 해외에서는 볼트론.사자모습을 확인했으니 빠르게 합체해봄.의외로 합체가 힘들진 않았다. 합체해볼 때는 5호기 대가리를 아직 순접으로 붙이기 전이라 자꾸 툭툭 떨어진 것 말고는.다리도 쑤욱 잘 들어가고, 한두번 덜그럭거리다가 탁 걸리니까 단단하게 고정됐다.팔은 부러뜨릴 각오로 힘 줘서 끼워야 된다길레 긴장했는데, 의외로 딱 들어갔다. 육각모...

판타지 쥬얼 고라이온 - 사자(들).

판타지 쥬얼, 이하 FJ에서 나온 고라이온이다. 반다이 초혼 고라이온이 비싸기도 하고, 물량도 얼마 풀리지 않아서 구하기도 힘들고 해서 울며 겨자먹기로 한번 사봄. 사자 한 마리 한 마리가 따로 발매된 제품이라 박스도 다섯 개로 나뉘어 있음.박스마다 판타지 쥬얼이라는 로고가 작게 그려져 있고, 제일 나중에 나온 1호기는 웬 그림도 그려졌다.누런 박스를 ...

타이탄 모형 볼트론.

타이탄 모형에서 나온 볼트론이다. 분리, 합체가 안되는 레진킷을 원형으로 만든 합금 완성품이다.박스 전면의 백수지왕이라는 문구가 크게 박혀 인상적이다. 나도 백수긴 한데 왕은 아니라 아쉽.뒷면에는 전신사진과 액션포즈가 살짝. 여느 완성품 패키지와 비슷… 하다고 하기엔 작례사진이 너무 부실하다.빠르게 오픈해봄. 다섯마리 사자가 합체된 모습의 거대한 소체가...

볼트론 합체.

1호기 흑사자,2호기 적사자,3호기 녹사자,4호기 청사자,5호기 황사자가 한자리에 모였다.사자 형태로도 덩치들이 커서 책상이 비좁음. 등에 붙이는 넘버링 스티커도 다 붙여줬다. 재단이 잘못 되서 한쪽으로 치우쳤지만, 색이 브릭 색이랑 달라서 이질감이 좀 들긴 하지만 안 붙인것 보단 나아 보인다. 접착력도 아주 좋아서 삐끗 잘못 붙이면 돌이키기 힘들것 같...

흑사자 완성.

묵혀두고 있던 볼트론 흑사자를 완성했다.오랜만에 만드는 레고(는 아니지만)라 재밌기도 한데, 프라와 달리 런너에서 잘라내고 다듬을 필요가 없으니 너무 빨리 만들어지는게 내심 아깝기도 해서 여기까지 만들고 일부러 잠깐 쉼.너무 재밌어도 너무 빨리 끝나는게 아까움. 맛있으면 아껴 먹고 싶은 것처럼.볼트론 다섯 사자중에 가장 덩치가 큰 흑사자라 여기까지만 해...

볼트론 조립.

모처럼 볼트론(고라이온)을 샀으니, 두근거리는 마음으로 조립 시작.응?일단은 황사자부터. 좀 달라 보이지만 고라이온 맞음. 볼트론 맞음.레고로 샀으면 더 좋았을 테지만, 레고는 주종목도 아닌데다 너무나 비싸서 좀 더 가볍게 즐길 수 있는 레핀이다.주문해서 받았을 땐 비닐에 돌돌 싸여있어서 이게 정상적인 제품이 맞나 싶을 정도.이런 박스아트는 볼 수 없음...
1


통계 위젯 (블랙)

135211
1025
2138982

google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