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반다이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아발란체 엑시아!

일본 프리미엄 반다이로는 진작에 떴던 것 같은데 한국은 언제 예약을 받나 기다리고 있었는데, 드디어 예약이 뜸.예상대로 클럽G가 아닌 일반예약으로.그래서 일단 예약함.국내는 일반판매라 굳이 예약까진 필요없을것 같지만, 그래도 기다렸던 제품이라.내가 이거 발매소식 접하고 그 구하기 힘들던 용도자 아발란체까지 구해놨는데.이제 다반에 하비스타에 용도자, 반다...

넥스엣지 에반게리온 영호기 - TV ver.

넥스엣지 에반게리온 영호기가 왔다.TV 버전이다.뜻밖에도 부산 본가를 찍고 온 비운의 녀석이다. 최근 배송지로 주문하지 않고 깜빡 기본 배송지로 주문을 해버려서…. 귀찮아서 단골샵의 개인정보를 수정하지 않고 주문할 때마다 배송지 정보를 바꿔서 주문했었는데, 급하게 주문하느라 베송지 바꾸는 것을 건너뛰었나보다. 어머니께 내 이름으로 된 택배가 와있다는 전...

그렌라간 - 콤포짓 ver.ka

그렌라간이다.버카다.카토키 버전 답게 온갖 데칼이 난무하는 버전이다. 건담이 아니라서 코션데칼은 아니지만, 온갖 기괴한 도깨비 문양 같은 것들이 곳곳에 그려진 그런 녀석이다.좀 오바스러운 흰색 문양들이 부담스러워서 나왔을 당시에는 사지 않고 넘겼었는데….국내에선 가격이 많이 떨어져서 거의 떨이로 돌아다닐 때도 애써 외면했었는데, 뒤늦게 다시 그렌라간에 ...

SDCS 크로스본 건담.

SDCS 크로스본 건담을 간단하게 만들어봤다.우선은 스티커도 배제하고 순조립만. 무려 HG급 색분할을 자랑하지만, 군청색 부분에 덜 분할 된 부분이 있는데 스티커에는 군청색이 없어서 나중에 건담마카라도 사서 칠해줄까 싶어서 스티커질은 그 나중 이후로 보류했다.손으로 뜯을 수 있는 스몰게이트라 니퍼 들어갈 틈이 없어 자르기 어렵고,그렇다고 손으로 뜯어내면...

건담 운드워트.

예약해뒀던 클럽G중에 마지막 남은 하나, 운드워트가 왔다. 이제 더는 예약한 것도 없음.ㅜㅡ잊을만 하면 하나씩 도착하는 클럽G의 기쁨도 한동안 끝이다. 클럽G는 꾸준히 나오고 있지만 사고 싶은 킷이 없어서….공식 작례사진을 봤을 땐 사출색이 순백색일 줄 알았는데, 헤이즐과 마찬가지로 조금 회색빛이 난다. 보라빛이 도는 관절파츠 색은 아주 좋음.운드워트는...

SDCS 건담(들).

오랜만에 SD 건담들을 샀다.반다이에서 작정하고 상술을 부린 SDCS 시리즈. 세상에나, 잘 만든 외장에 관절이 있는 프레임은 별도판매 하다니, 이런 판매방식은 누가 생각해낸 기발한 방식인지 모르겠다. 식완으로 G 프레임이 이런 방식을 채용했을 때 그저 남 얘기일 거라고 생각했는데…. 이러다가 RE100 외장에 MG 프레임을 별도로 판매하는 날이 올지도...

HGUC 건담 F91.

HGUC 건담 F91을 만들었다. 가뜩이나 간단한 HG인데다, 사이즈도 엄청 작아서 다른킷 보다 금방 만들었다.소형 MS의 소형사이즈인 HG라지만, 진짜 너무 작다. 예전에 잠깐 나왔던 SG 시리즈인 줄. 아마 식완인 G 프레임 뉴건담과 비슷할지도….최소한의 색분할에, 베스바는 파란색이 스티커로 구현되어서 딱 HG 답다. 색분할은 구판이랑 비슷한 정도....

MG 건담 F91 2.0

MG F91 2.0도 완성했다. 이걸로 동시에 만들고 있던 F91들이 다 마무리 됐다.2.0 박스아트는 참 멋지긴 함.1.0보다 전체적으로 동글동글해진 모습이다. 사출색도 달라지고, 팔다리 곳곳의 검은 라인까지 다 분할되어서 조립만으로도 입체감이 아주 좋다.노란색 부분은 노란색과 주황색에 가까운 짙은 노랑으로 나뉘어 분할되었다.뒷태는 코팅된 버니어 덕에...

구판 건담 F91.

MG에 이어 구판도 바로 완성했다.보통 구판은 1/144가 있거나, 1/100과 1/144 두 종류로 나오기 마련이었는데, F91은 1/100과 1/60밖에 없었다.다른 기체보다 사이즈가 작은 소형기체라 그런가…. 구수한 박스아트가 인상적이다.구판이라지만 그래도 기술이 어느정도 발전한 시점에 나온 덕분에 사출색도 알록달록하고 프로포션도 썩 괜찮다. 디테...

MG 건담 F91.

드디어 다 만들었다. MG F91.요즘 덥기도 하고 바쁘기도 하고 귀찮기도 해서 프라질이 여간 힘든게 아니다. 어깨장갑 딸랑 남겨놓고도 그게 뭐가 힘들어서 또 며칠씩이나 방치되다가 이제 겨우 하나 완성함.사실 며칠전에 완성하긴 했는데, 또 포스팅이 귀찮아져서 이제야 느즈막히….MG 1.0이다. 이미 한번 만들어봤었고, 해리슨기까지 포함하면 세번짼가….처...
1 2 3 4 5 6 7 8 9 10 다음


통계 위젯 (블랙)

83108
730
2135450

google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