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堪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메세지.

남포동 골목을 지나는데 웬 남자가 건물에서 나오더니 내 손에 무언가를 쥐어주고 간다.깜짝 놀라 쥐어진 것을 보니 저런 글귀가 적혀있다.평소의 나에게 아주 필요했던 글귀다.항상 급히 서두르려다 일을 그르치거나, 괜히 마음만 급해져서 우왕좌왕 하다 되려 늦어지곤 했는데..준비된 것이 없이 서두르기만 해서 될 게 아니라는 것을 뻔히 알면서도 계속 반...
1


통계 위젯 (블랙)

41109
836
2142910

google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