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혼 에반게리온 초호기(들). 장난감★이야기


어제에 이어, 오늘은 로봇혼 에반게리온 초호기다. 우선 구판부터.
영호기처럼 전면이 투명해서 제품이 훤히 보이는 패키지라 좋다.


박스 뒷면. 에반게리온은 스커트가 없고 다리가 가늘어서 무릎앉아가 아주 자연스럽다. 그래서인지 저 포즈가 시그니처 포즈인 듯이 이런 저런 제품소개에서 많이 쓰이네.


구성품은 이렇다. 블리스터 포장된 본체와 매뉴얼, 초호기에는 빠지지 않는 A.T 필드가 포함되었다. A.T 필드용 작은 스탠드도. 스탠드는 블리스터에 함께 자리하지 못하고 비닐에 대충 싸여있네.


소체만 꺼내봄. 영호기와 다를리 없는 프로포션에, 초호기만의 디테일이 앙증맞게 재현되었다. 묘하게 구판 에바는 좀 어려 보이네. 얼굴도 날카로움이 덜하고, 엣지가 살아있지 않고 뭉툭한 곳이 많은 것도 한 몫 하는 것 같고. 여느 초호기 모형이 청년쯤 된다면 구판 로봇혼은 사춘기 쎄게 온 촉법소년 같은 인상이다.


뒷모습.


꽤 잘생긴 얼굴이다. 측면은…. 뿔은 연질이 기본으로 달려있고, 여분으로 경질뿔도 들어있다.
구판 로봇혼은 가슴이 워낙 좁아서 상대적으로 머리가 대두 처럼 보이는데, 이런 프로포션이 에반게리온이 어려 보이는데 큰 영향을 미치는 것 같네. 프로포션이 진짜 소년의 체형이다.


손은 어째서인지 이 손날 손이 기본으로 달려있는데, 처음엔 중고다 보니 전시할 때 교체했던 손을 원위치 안 하셨나 싶었다가 다른 손들이 담긴 블리스터의 홈 모양을 보니 딱 맞게 들어있어서 이게 기본이었구나 싶음.
에반게리온 신극장판 두번째 시리즈 파에서 제 8 사도 사하퀴엘을 받으러 전력질주할 때의 손이다. 인상적인 씬이긴 하지만, 굳이 기본으로 달고 있을 필요는….


영호기 땐 미처 못 살폈던 발바닥은 이렇다. 신발 밑창 같은 디테일이 재현되긴 했지만, 발 앞쪽 가동을 위해 홈이 깊게 파여서 디테일을 많이 해쳤다. 신판에서는 나아진 부분이다.


부속품은 이만큼.


교체용 손은 영호기와 마찬가지로 다섯 쌍 하고도 한 짝이 들어있다.


무장은 어째서인지 기본무장인 팔레트 건과 프로그 나이프가 한 쌍씩 들어있다. 영호기에 없던 몫까지 들어있는 느낌.


팔레트 건은 색이 묘하게 알록달록한데, 정작 총구는 칠해주지 않았네.


구판 로봇혼은 입이 벌어지는 기믹이 없이 폭주용 입 벌린 머리가 따로 들어있다.


입안에 이빨이나 혀 등 디테일은 전무하지만, 크게 벌린 입안을 붉게 칠해서 인상적인 표정이긴 하다.
구판의 정면 이미지는 어딘가 좀 모자라 보이는 인상이다.


다음은 신판 로봇혼인데…
http://tokang.egloos.com/5946821 <- 한번 포스팅 했었으니 패스.


대충 신판 영호기처럼 잘나왔다.


입도 교체식이 아닌 가동식이고.


구판, 신판 함께. 프로포션은 둘째 치고, 색이 너무 다르다.
암만 재현하기 힘든 색인 보라색이라지만, 이렇게 매 킷마다 사출색이 다를 수가…. 그 많은 에바중에 색이 같은 킷이 있기는 할까 싶음.


뒷모습. 신판은 엄빌리컬 케이블 접속부가 빨간색이 아니었네? 역시 저 색이 더 잘맞는데, 왜 요즘 킷들은 빨간색으로 나온게 많아. 다이낵션이나 RG나.


어깨 구속구는 이번엔 어깨랑 틈이 그렇게 벌어지지 않았다. 영호기 때는 제대로 정렬하지 못했던 걸로.
무릎의 우뚝 솟은 구조물은 구판은 고정이라 움직이지 않았다. 신판은 프라에서처럼 움직임. 가동을 거의 안해보니 이런 차이도 뒤늦게야 알게 된다. 박스에 다시 넣을 때 원위치 시키기도 성가시지만, 원체 포즈 잡는데 젬병이라.
얼굴은 옆모습만 보면 구판도 신판도 꽤 멋지게 생겼는데,


정면에선 차이가 좀 있다. 신판은 정면에서도 눈매가 매서운데 구판은…. 그래도 구판도 자꾸 보니 익숙해져서 그리 나쁘지 않네.


무장은 어째… 라이플은 구판이 알록달록하고 나이프는 신판이 알록달록한게 둘 중 하나는 바꿔야 짝이 맞을 것 같은….
소체 제외한 무장은 같은 금형인 줄 알았는데, 직접 비교해보니 이것도 꽤 다르다. 영호기에 든 개틀링은 진짜 똑같이 생겼더만.


박스 투샷. 신판 박스가 좀 작아졌다.
그런데도 A.T 필드 베이스가 구판에선 블리스터에 담기지도 못하고 신판은 그것까지 담고 있다.
A.T 필드는 쓸데없어서 한번 꺼내보지도 않았네.


박스 옆면은 스탠딩 포즈로 장식. 나중에 장식장 생기면 이렇게 세워둬야지.
과연 그날이 올까….


로봇혼 에반게리온 초호기까지 둘러봤다.
아, RG랑 나란히 세워보는걸 깜빡했다.
뭐 어때. 다음에 같이 세워보지.

덧글

  • 바이올렛 2021/08/31 14:53 # 답글

    구판도 나쁘지 않았는데 리뉴얼이 나오니깐 오징어가 되어 버렸군요.^^ 이래서 계속 새로운걸 추구할 수 밖에 없나 봅니다.^^
  • TokaNG 2021/09/05 01:54 #

    그런데 묘하게 구판이 더 정감있긴 합니다. 구판도 구하길 잘한 것 같아요.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1620
3542
2331570

google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