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리제로 울트라맨 세븐. 장난감★이야기


쓰리제로의 울트라맨 세븐이다.
샵마다 죄다 품절이길레 어떻게 구하나 싶었는데, 신지로 슈트를 산 네이버 스토어에 리뷰를 쓰면서 세븐도 구하고 싶다고 흘렸더니 진짜 구해주셨다. 사실 당장 살 의향은 없었지만, 구해준다고 할 때 덥썩 물어야지. 나중에 또 어떻게 구할 수 있을 줄 알고. 진짜 구글이고 네이버고 검색해서 뜨는 제품들 싹~ 다 품절이던데. 직구는 어떨지 모르지만, 직구는 해본 적이 없으니.
울트라맨 세븐도 배경이 그려진 박스아트다. 배경은 에이스 때와 똑같음. 재탕이었나….


역시나 전면 커버가 열리면서 제품 확인이 가능하다. 그런데 찍찍이는 강력하고 커버는 얇아서 열기가 참 성가시네. 무턱대고 힘 줘서 뜯으려고 하면 구겨지겠다.


본체 꺼내봄. 신지로나 에이스보다 빨간 부분이 많아서 색이 더 강렬하다. 생김새도 썩 좋네.
사진만 볼 때는 세븐이 제일 취향이 아니었는데, 실물을 보니 세븐이 제일 멋져 보인다.
다른 시리즈처럼 많은 부분에 연질파츠가 쓰임. 그래도 냄새는 좀 덜하다.


뒷모습. 신지로 슈트랑 비슷한 부분이 많이 보인다. 역시 신지로 슈트와 같이 과특대에서 만들어서인가? 사제로 만든 에이스 슈트만 아주 상이함.


고글을 쓴 듯한 독특한 마스크. 꽤 멋지네.
세븐은 가슴에 발광포인트가 없다. 대신 이마에 작게 있음. 울트라맨 슈트들이 저마다 개성이 강하네.


몇 안되는 무장은 블리스터에 함께 자리하고 있고,


교체용 손은 비닐에 싸여 블리스터 뒤에 테이프로 대충 붙어있다. 신지로와 에이스 사이의 과도기 형태인가. 패키지도 박스는 에이스와 같고, 매뉴얼은 신지로처럼 흑백이고.
교체용 손은 다른 시리즈보다 한 쌍이 많은 네 쌍이네.

칼은 칼집에 수납된 채로 들어있고, 칼집을 허리춤에 찰 수 있게 허벅지 파츠가 교체식으로 들어있다. 표창 같은 것도 세 개나 들어있네. 울트라맨인데 빔 이펙트 파츠는 하나도 안 들어있다. 신지로도 그랬지만.


쓰리제로 울트라맨 삼형제. 울트라맨은 딱 이만큼만 있으면 되지. 이번에 울트라맨 티가도 발표되긴 했다만….
이렇게 나란히 보니 신지로만 박스아트가 튄다. 혼자 박스 전면에 쓰리제로 로고도 없고.


다른 킷들은 울트라맨 애니메이션 포스터에서 이미지를 따온 것 같은데, 신지로만 왜….
영 찜찜해서 저게 원래 신지로 슈트의 박스가 맞나 검색해봐도 박스아트 이미지가 좀처럼 안 나온다.
쓰리제로 품질보증서가 들어있으니 정품은 맞을 텐데 왜 혼자 위화감을 조성하고 그러나.

아무튼, 쓰리제로 울트라맨 시리즈는 일단 컴플리트.
그리고,


반다이 피겨라이즈 스탠다드 액션 시리즈도.
이제 차원모방 울트라맨 세븐만 사면 울트라맨 시리즈는 끝.
피겨아츠도 사볼까 했더니 그건 에이스 슈트가 없길레 일단 패스. 신지로는 이미 있지만.

이빨 빠질 줄 알았던게 채워지니, 아이고~ 속이 후련하다.

덧글

  • 바이올렛 2021/03/31 09:38 # 답글

    와우~!!! 미션컴플리트인줄 알았는데 또다른 미션이...ㅋ 피겨라이징스탠다드도 꽤 잘 나오던데 기대됩니다.^^
  • TokaNG 2021/04/07 20:26 #

    요즘 프라질을 통 못해서 저것들도 언제 만들지….
    프라 만들려고 하면 애가 자꾸 깨서 팔 한짝 만들기도 힘드네요.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51480
3454
2248080

google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