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DCS 퍼스트 건담 feat. 헬로 키티. 장난감★이야기


SDCS 퍼스트 건담이다. SD 건담에 CS 프레임이 부속된 버전.
SD 퍼스트 단품을 사고 싶었는데 죄 품절이라 CS 프레임 합본을 또 삼.


우선은 SD 퍼스트 건담부터.
관절 없는 짧은 팔다리에 눈동자 있는 커다란 눈이 꼭 옛날 SD 건담 같다. 그래도 세월이 흘러서 이제 2등신이었던 SD가 기본 3등신은 된다. 아주 오랜 구판보단 길어져서 귀염성이 덜하네. 본가엔 구판 SD도 아직 좀 있을 텐데….


뒷모습. 골다공증이 아주 없진 않지만, 그래도 SDEX처럼 뻥 뚫린 부분은 없이 나름 꽉꽉 채워져서 보기 좋다. 백팩에는 실드를 꽂을 구멍도 있다.


얼굴은 좀 미묘하다. 주둥이가 너무 뾰족해서인지, 턱선이 너무 날카로워서인지, 뿔이 너무 길어서인지…. 충분히 더 귀엽게 만들 수 있었을 것 같은데, 묘하게 귀엽지도, 멋지지도 않은 애매한 인상이다. 눈동자가 위화감을 조성하는가…?
그래도 색분할은 아주 최상이다. 머리 발칸이 노란색이 아닌건 아쉽지만, 회색으로나마 색분할이 되어서 존재감이 뚜렷해졌다.


소체의 스티커는 HG와 같이 메인카메라와 눈, 곧휴의 브이 마크가 전부. 무장까지 하면 실드의 노란 십자가와 라이플의 조준경 정도가 추가된다. SD 제품 치고는 스티커가 최소한으로 쓰인 듯. 퍼스트 건담이 복잡한 색분할을 요하는 킷이 아니긴 하지만, 직전에 만든 SDEX 퍼스트에 비하면 최상급 수준이다.


무장은 SDEX처럼 라이플 외에 새하얀 빔샤벨도 부속됨. 바주카가 없는게 아쉽.


이번엔 CS 프레임을 사용한 버전이다. 팔다리에 관절이 생겼다. 어깨도 슬라이딩으로 뽑혀 나오는 기믹이 생겨서 자유도가 높아짐.
팔은 그리 길어지지 않았지만, 다리는 허벅지가 생기면서 꽤 길어졌다. 발목도 길어지고.
관절들이 생긴건 좋지만, 상체에 비해 하체만 비약적으로 길어져서 프로포션이 좀 애매해졌다.


뒷모습에서 길어진 다리가 더 두드러진다. 뒤에서 봐도 다리쪽이 좀 언밸런스하다. 다리만 보면 괜찮아 보이지만 상체와의 조합이….
다리길이 말고는 SD 버전과 별 차이 없음.


CS 프레임 버전에서는 눈 부품을 돌려서 눈동자 없는 얼굴로 바뀐다. 이번에는 눈동자까지 분할되어서 눈 스티커도 안 붙음. 굉장히 굉장하다. 눈동자가 없어지니까 샤프한 마스크에도 더 어울리는 것 같고 한결 멋있어졌다.


관절이 박힌 길어진 팔다리 덕에 어느정도의 액션 포즈도 가능하다. 워낙에 포징 고자라 있으나 마나 한 관절이지만.


쨘~ 두 가지 타입의 퍼스트 건담이다. 하나는 예전에 발매와 동시에 사둔거, 하나는 이번에 새로 산 녀석이다. 발매 때 산 퍼스트의 CS 프레임은 크로스본 건담에게 요긴하게 사용됨.
나란히 보니 차이가 더 확실하게 느껴진다. 키가 머리 반 개만큼 자랐네. 역시 눈이랑 길어진 다리가 가장 확연한 차이다.


자~ 이제 이 둘중 하나에 키티 머리를 달아줄건데… 어느쪽이 나을지 한번 보자.


관절이 없는 SD 버전과,


관절 달린 CS 버전. 일단은 살짝 걸쳐만 봤다.
CS 버전은 팔다리가 길어서 귀염성이 좀 덜하고 애가 많이 자란 것 같아 보인다. SD 버전은 미취학 아동이라면 CS 버전은 초등학생쯤 되어 보이는…. 너무 확 자란 느낌이라 확실히 덜 귀엽다.


원래 몸이었던 SDEX와 나란히 세워보니 확실히 SDEX 바디가 제일 짧고 귀엽긴 하네. 바디가 작고 아담해서 커다란 키티 머리통을 더욱 부각시키는지도….


대충 CS 프레임에서 다리 관절만 걷어내고 이정도로 타협해봄. 바디 비율 자체는 가장 좋아 보이는 거 같은데…


이 모습이랑 비교해보면 또 어떤지 모르겠다. 키티 대가리 달아주려고 SDCS를 하나 더 사긴 했는데 괜한짓인가 싶기도 하고….
그래도 기왕 마음 먹었으니 확! 저질러야지.


그래서 뙇! 완성. 깜짝 놀랍게도 개조(?)가 끝난 모습이다. 저 위에 사진이랑 뭐가 달라졌는지 1도 모르겠지만, 머리통을 대충 걸친게 아니라 제대로 달아줬다.


뒷모습도 위화감 없이 멀쩡.


개조랄 것도 없이 목 연장 부품을 백팩에 걸리는 부분만 잘라내고 본드로 붙여버렸다. 머리통에 걸리는 빔샤벨 손잡이도 싹둑. 빔샤벨은 정면에서 거의 보이지 않아서 골다공증이 있는 부분이 앞으로 가게 돌려 끼웠다.
키티 머리통 이식이 성가시면 어쩌나 걱정했는데, 5분도 안되서 뚝딱 끝나버려 허무하기도 하고….


이렇게 간단하게 SDCS 바디에 키티 머리를 안정적으로 달아줬다. 곧휴 스티커 빼곤 죄 색분할로 완성된 모습이라 매우 흐뭇. 바디가 좀 커져서 귀염성이 다소 떨어지긴 하지만 그래도 완성도는 올라간 느낌이다.
사실 키티 얼굴은 무광이고, 건담 헬멧은 유광, 몸통은 일반 프라라 반광에 가까워서 저 작은 킷 하나에 표면이 다 제각각. 원래 몸통이었던 SDEX 는 유광으로 뽑아서 헬멧과 위화감 없이 맞추긴 했다.
그래도 일일이 따져 보지 않으면 티가 잘 안 나서 상관 없음.


키티에게 몸통을 빼앗겼던 SDEX 퍼스트는 제자리를 되찾았고,


SDCS는 언밸런스한 긴 다리를 버리고 SD로 돌아왔다.
얼굴은 눈동자가 없는 CS 버전용 얼굴로 달아줌. 그게 더 이쁨.


두 개의 킷을 퓨전하고 남은 잔재들은 이렇게 남았다. 왠지 키티 몸에 퍼스트 머리 보다는 짐 머리가 어울릴 것 같아서 달아봤는데, 뜻밖에 귀여울 뻔. 키티 목이 길어서 실제로 보면 머리가 둥실 떠있는데, 목을 잘라내고 머리통을 박아버릴까…. 어차피 귀찮아서 키티 대가리를 번갈아 끼워주진 않을 텐데.


이 프레임도 참 쓸모는 없는데 또 괜히 버리려니 아깝다. 이래서 정크가 남는 킷이 싫은데…. 계륵 같아서.


몸통을 빼앗긴 퍼스트 대가리도 처치곤란이네. 이건 이제 진짜 못 씀. 키티의 목 연장부품을 본드로 붙여버려서.


사과까지 쥐어주고, 키티 건담 마무리.
괜히 귀엽다고 흉내 내려다 본의 아니게 MG 값이 들었네. 그래도 귀여우니 됐다.
다음엔 키티 말고 라이언이나…. 아니면 퍼스트 말고 마징가나 가오가이거 따위로….

꽤 재밌는 콜라보긴 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2620
3542
2331571

google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