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G 죠니 라이덴 전용 자쿠. 장난감★이야기


RG 죠니 라이덴 전용 자쿠다. RG로는 최초로 나온 고기동형 자쿠. 물론 이후로 한정판 고기동형 자쿠가 마구 쏟아졌다.
묵히고 묵히다가 이제야 만듦.


자쿠 시리즈는 MG도 그렇지만 RG도 구슬꿰기 때문에 쉬이 만들기 꺼려진다. 다른 부분은 만들기 쉬운데, 구슬꿰기가 너무 귀찮음. 어려운건 아닌데, 매우 귀찮.
일반 자쿠에 비해 달라진 부분이 좀 있다. 외형뿐만 아니라, 조립방식도.
다른덴 모르겠는데, 외형도 바뀌지 않는 스커트는 조립방식이 왜 달라졌는지 모르겠다. 덕분에 부품만 많아지고…. 굵어진 허벅지가 기존의 스커트에는 걸리나? 허벅지가 두꺼워지긴 한 건지도 모르겠더만.
허리는 여전히 흐느적 흐느적. 접지도 매우 안좋아서 세우기도 힘들었다.
모양새는 좋은데, 견고함은 여전히 떨어짐.


고기동형 특유의 백팩. 조형도 잘 나오고 부품분할도 잘게 되었는데 색분할이 없다. 아쉽.
다른 부위도 RG 특유의 톤 분할이 많이 생략되었다. 일반 자쿠에선 나뉘어졌던 파츠들이 통짜로 둔갑한 부분도 더러 있어서 더욱….
어깨의 노란 스파이크는 인상적이다.


동글동글한 자쿠의 헤드. 언제 봐도 귀여움. 이마의 뿔은 샤아 전용 자쿠와는 다르다.


고기동 자쿠에 처음으로 부속된 자이언트 바주카. 큼직하니 참 좋네.
전용손으로 단단하게 쥐어서 아주 안정적이다. 마구 흔들어도 손목이 빠졌으면 빠졌지, 바주카를 놓칠 일은 없음.


매끈한 곡선미를 버린 고기동형 다리. 지쿠는 다리 라인이 정말 예쁜데, 고기동형에선 좀 투박한 모습이라 매력이 반감한다.
괜히 높이 솟은 발등도 불안해 보임. 가뜩이나 발바닥 좁아서 접지가 안좋은데, 까치발로 선 것 같아서 위태로워 보인다.


부속은 이만큼. 자이언트 바주카 외에도 일반 자쿠에 들어있던 무장이 고스란히 들어있다. 무장들을 실드에 거치할 수 있는 거치대도 들어있지만, 무장들을 달아주기가 어렵네. 하나 달면 하나 떨어지고.
교체용 손도 다양하다. 고기동형 자쿠는 손등이 돔 처럼 굳은살 박힌 모습이라 더 마초스럽다.

일반 자쿠랑 비교샷도 찍어보고 싶었지만, 꺼내기가 힘들어서 사진은 여기까지.


온통 새빨간 색에 검은색이 얼룩덜룩 묻어나고, 노란색으로 포인트를 살짝 준 아주 강렬한 색의 죠니 라이덴 전용 자쿠. 색이 마음에 들어서 만들고 싶었는데 MG도 HGUC도 넘기고 이제야 처음 만들었다. 역시 색이 이쁘긴 하다.
구슬꿰기의 귀차니즘을 타파하고 만든 보람이 있네.

근데 아직 RG 자쿠가 네 개는 더 남았다(…).

덧글

  • 바이올렛 2019/09/06 17:34 # 답글

    그냥 시~뻘건줄 알았는데 톤이 잡혀 있군요. 노란 뿔도 일반 자쿠보단 우람하네요.^^
  • TokaNG 2019/09/21 21:44 #

    일반 자쿠보단 덜하지만 어느정도...
  • 알트아이젠 2019/09/06 18:58 # 답글

    노란색 스파이크와 다리쪽이 슬러스터때문에 커진게 눈에 띄네요.
  • TokaNG 2019/09/21 21:45 #

    딱 그정도 바뀌었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87122
1025
2139546

google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