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G 빌드 스트라이크 건담 풀 패키지. 장난감★이야기


RG 빌드 스트라이크 건담 풀 패키지다. 이름 더럽게 길다.
오랜만에 만든 RG다. 오랜만 맞나? 부품이 너무 작아서 식겁했다.
사실, 등짐만 만들어놓고 오랫동안 처박아두고 있어서 소체를 안 만들었다는 것도 까먹고 있었다. 박스 정리하다가 웬 만들다 만 게 나오길레 깜짝 놀라서 마저 후다닥 만듦.


알록달록 화려한 소체에 큼지막한 날개를 달고 있어서 존재감은 좋다.
소체에 비해 너무 큰 등짐 덕에 제대로 서있기가 힘들다. 다리를 뒤로 쭉 빼고 엉거주춤 세워야 겨우 자립이 가능함. 그나마도 사진 찍는 동안에 몇 번이나 넘어졌다. 스탠드 하나 만들어놔야 하나…, 놀고 있는 스탠드 넘치는데.


에일팩 못지않게 큰 백팩이다. 요즘 건담들, 특히 비우주세기들이 달갑지 않은 가장 큰 이유가 무식할만큼 큰 백팩이다. 보관도 성가시고, 자립도 힘들고, 만질 때도 은근히 걸리적거린다. 많은 사람들이 화려하고 멋지다고 좋아하긴 하지만, 나에겐 큰 마이너스 요소임. 그래도 킷 자체는 재밌게 만들었다. 소체도 이쁘고.


작은 사이즈임에도 색분할이 완벽에 가깝다. 역시 RG! 라는 말이 절로 나옴.
그 덕에 자잘한 부품들이 많아서 손에 집기도 힘들었네. 눈이 침침해서 다듬기도 힘들고. RG 여럿 만들었지만 갈 수록 힘들어지는 것 같다. 늙음인가….
RG 은박 씰은 좀처럼 붙여주지 않다가 이건 클리어 부품 뒤에 붙이는게 효과가 좋을까 싶어 몇 개 붙여봤는데, 그닥 티가 안 나는 것 같다. 그나마 어깨는 좀 티가 나네.


얼굴 동글동글하니 귀엽게 생겼는데, 뿔이 너무 긴 것 같다. RG 퍼스트가 처음 공개됐을 때 뿔이 너무 짧다고 원성이 많았는데, 차라리 그정도가 딱 좋았다. 이건 너무 기네.
가슴 상판에 깊이 파인 몰드도 좀 어색함.
그 외엔 별다른 불만 없이 굉장히 잘 나왔다. 관절 부실한거야 늘 그래서 대수롭지도 않고.


부속품은 이만큼. 교체용 손이랑 실드, 라이플 등 기본무장이 다 들어있다.
실드는 좀 밋밋하게 생겼네.


강화빔라이플은 부품교체로 빔라이플로 강등(?)됨.


그리고 껍데기 벗겨지면서 빔건으로 한차례 더 강등된다. 참 요망한 무기다.
라이플은 전용손이 들어있어서 단단하게 쥘 수 있다.


MG 빌드 스트라이크 건담 풀 패키지와 함께. MG는 언제 만들었는지 기억도 안 나네. MG는 그래도 관절이 짱짱해서 무난하게 잘 서있다.
스케일 차이가 있음에도 색분할은 차이가 없다. 아니, 되려 RG가 특유의 투톤분할 덕에 더 잘 되어있음.


RG가 등짐 때문에 자꾸 넘어져서 등짐 벗기고 다시.
MG도 스트라이크 리마스터 버전을 활용해서 만든 덕에 상당히 멋지다. 프로포션도 좋고, 디테일도 그럭저럭 과하지 않게 잘 표현됨.


뒷모습도 등짐을 떼니 되려 심플하니 맘에 든다.


프로포션이 꽤 차이 있다. 개인적으론 RG의 짧고 도톰한 어깨뽕은 맘에 드는데, 과도하게 솟은 무릎덮개는 굉장히 맘에 들지 않는다. 저것 때문에 빌드 스트락은 거를까 싶었다가, 그래도 RG는 전종 다 모아야지 싶어 샀다. 결론적으론 만들어보니 맘에 들긴 하지만, 무릎은 통 익숙해지지 않는다. 허벅지를 반이나 가리는 통에 숏다리처럼 보인다.
그래도 MG에선 파란색으로 나와서 다소 촌스러웠던 부분이 클리어로 나온건 좀 고급지고 좋네. 발목커버 중앙의 그것도 그렇고. 무릎커버만 정상적인 크기였으면 정말 예뻤겠다.


등짐은 사출색만 좀 다를 뿐 조립방식이나 기믹은 거의 똑같다. 아주 작은 부분까지 치밀하게 분할해놔서 조립만으로도 저 색이 고대로 재현되는게 신기할 따름.
등짐은 MG 만들고 곧바로 만들어서, 만드는 동안 너무 똑같은 조립성에 놀랐었다. 부품분할이 MG나 RG나…. 조립방식이 같으니 기믹 또한 같을 수 밖에.


이렇게 묵은 프라가 또 하나 마무리 됐다. RG는 부품이 작아서 조립할 때 신경이 쓰이면서도 이 작은 크기에 온갖 기믹이며 충실한 색분할로 감동을 줘서 정말 매력적이다.
시리즈가 MG만큼 오래, 다양한 라인업으로 이어졌으면 함. 벌써 발매를 앞둔 크로스본이나 다음 타자로 발표된 뉴 건담이 심장을 바운스 하게 하지만, 그것 말고도 아직 RG로 만나고 싶은 기체가 많음.

다음은 또 어떤 프라를 까나….

덧글

  • 포스21 2019/05/27 08:04 # 답글

    확실히 rg 만들때는 작은 부품 때문에 고생하게 되더군요
  • TokaNG 2019/05/27 13:48 #

    요즘은 눈이 침침해져서 더...
    손목에 붙는 작은 파란색 다듬다가 잘라먹을 뻔 했습니다.; 파먹는 정도로 그쳐서 다행..
  • 루루카 2019/05/27 08:26 # 답글

    우주세기에도 Ex-S라는 걸물이...
    그러고보니, 이글루스에도 등짐 싫어하시는 분이 계시죠.
    (아예 소체만 조립하고 등짐을 버려버리기까지...)
  • TokaNG 2019/05/27 13:50 #

    그 물건은 과연 RG로 나올 수 있을지부터가 의문이네요.;
    연방이든 지온이든 양산형기도 좀 나와주면 좋을텐데... 짐 시리즈라던지.
    등짐은 버릴 정도는 아니지만 정말 거추장스럽긴 합니다. 소체보다 큰 등짐들이 많아서 박스 보관도 매우 난처...
    자랍을 못하니 스탠드도 필요하게 되고, 여러모로 골치만 아프네요.
  • 타마 2019/05/27 16:36 # 답글

    rg 아스트레이 뿔이... 동...강... ㅜㅠ
    가끔 방심하면 데미지가 크더군요...
  • TokaNG 2019/05/27 16:48 #

    저런.. 안타깝네요.
    RG 뿔이 가늘고 길어서 부러지기 딱 좋긴 합니다.;
  • 바이올렛 2019/05/31 13:05 # 답글

    클리어로된 녀석보다 더 이뻐 보이네요. 저 나팔바지가 맘에 안들어 처분했지만 확실히 MG로 간보고 RG로 나오는 느낌입니다.^^
  • TokaNG 2019/05/31 13:31 #

    클리어를 살까 말까 고민하다가 아무래도 무릎이 꼴보기 싫어서 말았습니다. 정규라인업만 다 모으면 됐지~ 싶은...
    엠지로 나온 제품이 알지로 다시 나올 때 개선되는 부분들이 좀 있더라구요.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46146
1025
2139203

google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