썬토이즈 SD 퍼스트 건담. 장난감★이야기


썬토이즈 퍼스트 건담이다.
썬토이즈가 사업을 접은지 오래(?)지만, 뒤늦게 구해서 만들어봤다. 박스가 없는 중고를 싸게 사서 박스아트가 없어 급한대로 메뉴얼 작례를 배경삼아….

박스아트는 이렇게 생김. 포토샵 초보가 대충 그린 듯한 에반게리온 박스아트보다 나아 보여서 갖고 싶었는데, 아쉽.

MG 아발란체 엑시아를 만들다가 오랜만에 많은 부품에 지쳐서 잠시 숨 돌리자고 만들기 시작했는데, SD가 MG급 볼륨이어서 한 숨 돌리기는 망함.


썬토이즈에선 첫번째로 나와서 에바보다 오래된 제품이다. 그래서인지 만들기가 좀 성가심. 부품이 안맞아서 가공이 필요한 부분도 있고, 헐거운 부분, 지나치게 뻑뻑힌 부분, 지느러미, 단차 등이 종합적으로 조립 난이도를 끌어올리고 있다.
게다가 메뉴얼 오류까지 더해서 그야말로 최상의 레벨(…).
에바를 만들어본지 오래 되어서 까먹은 건지, 에바 때도 이렇게 손이 많이 갔던가? 싶음.
그래도 생각보다 썩 마음에 드는 프로포션이다. 아주 잘 빠졌다고 하긴 좀 애매하지만, 그럭저럭 맘에 들긴 함. 얼굴도 사진으로만 볼 때보다 훨씬 샤프하다.
다리는 비율도, 디테일도 딱 취향. 애매한 부분은 원숭이처럼 길게 늘어져 보이는 팔 정도.
고관절이 덜렁거리기도 하고, 발목이 의외로 자유롭지 못해서 접지력이 그리 좋지 않다. 발목은 구조상으로는 자유롭게 움직이게 생겼는데, 발목 가드가 움직임을 다 제한하고 있다. 그래서 똑바로 세우기도 상당히 힘듦.


뒷태도 보기 좋음. 바주카도 엉덩이에 거치할 수 있어서 풍성한 뒷태를 뽐낼 수 있다. 지금 보니 바주카가 좀 긴 것 같은 느낌이…. SD와 리얼의 중간정도에 그쳤다.


SD면서도 색분할이 HG를 넘어서 MG급이다. 눈알은 물론 곧휴의 브이까지 분할되어서 스티커가 1도 쓰이지 않는다. 헤드발칸이 노란색이 아닌 것은 아쉽지만, 그래도 색분할이 되어있긴 함. 흰색 피츠가 RG처럼 투톤으로 나뉜 것도 나이스. 흰색 런너는 용도자의 흰색이랑 느낌이 비슷하고, 회색 런너는 다반의 회색이랑 비슷한 느낌. 색이나 질감뿐 아니라 절삭감이랑 조립감까지 흡사하다.
뿔은 너무 낮게 내려와서 인상을 해치길레 핀을 조금 잘라내고 조금 위로 올려서 붙였다. 웹에서 보던 사진들보다 한결 부드러워진 인상이라 맘에 듦.


SD 주제에 풀 내부프레임이라, 콕핏 해치가 헐렁해서 열다가 빠지기 일쑤지만 그래도 나름 열려서 속의 코어파이터를 본뜬 형상이 보이기도 한다. 내부프레임은 마치 페담 같다. 그정도로 디테일하진 않지만, 그만큼의 프레임은 구성하고 있음. 다만, 외장이 헐겁거나 잘 튕겨나가서 순접이 필요한 부분이 있어, 한번 조립하면 프레임을 다시 볼 일은 없….


실드도 바주카처럼 좀 애매한 크기다. 좀 더 짧고 넙적하면 SD에 더 어울렸을 텐데. 그대로 HG에 들려줘도 어색하지 않을 크기와 비율이다.


종아리의 버니어는 조립을 잘못해서 큰 걸 달아주는 바람에 닫히지 않는다.
메뉴얼 오류로 백팩의 버니어와 같은 넘버가 표기되서, 메뉴얼 순서대로 조립하면서 이게 잘못됐을 거라는 생각은 미처 하지 못하고, 부품이 안맞길레 이미 순접을 한 후에 오류를 확인하는 바람에 다시 뜯어서 바로잡지도 못하고….


그래서 백팩의 주버니어 말고 보조버니어는 작은게 붙어서 눈에 잘 띄지 않는다.
메뉴얼을 좀 잘 살펴보고 만들껄. 아쉽지만 조립이 불가능한 정도는 아니니….


부속품은 이만큼. 썬토이즈가 에바 때도 그랬지만 무장 서비스가 좀 좋아서 대부분의 무장이 X2로 들어있다.
캐논은 백팩의 빔 샤벨과 교체로 달아줄 수 있어서 오리진 버전도 흉내낼 수 있다. 라이플 하나는 메뉴얼에도 표기되지 않는데 부품은 덜렁 남아서 대충 만들어봄. 빔 쟈벨린은 빔으로 된 가시가 원작보다 많아서 더 위협적이다.


빔 샤벨 날과 버니어에 달아줄 수 있는 이펙트 파츠가 들어있는데, 어차피 사용하지 않을 것 같아서 일단 반만 만들어봤다. 이펙트 파츠가 너무 뾰족해서 손이 막 찔린다. 무지 따끔거림.


손은 주먹손과 편손, 라이플을 쥐는 손, 빔 샤벨을 쥐는 손, 바주카를 쥐는 손이 각각 한 쌍씩 들어있지만, 손 개수에 비해 손등 파츠가 터무니없이 부족하다. 주먹손과 편손이 선택식이고, 무장을 쥐는 손은 각 한 쌍임에도 쥐는 모양별로 하나씩밖에 없어서 왼손, 오른손 선택식이다. 손등 파츠도 헐거운데, 손을 교체식으로 써야 해서 순접할 수도 없다.


스탠드도 포함. 그러고보니, led 유닛도 있어서 눈에 불을 켜줘야 하는데 그건 쏙 빠져 있었다. 박스를 제거하면서 흘린 건지, 원래 주인이 그것만 따로 챙긴 건지…. 어차피 에바에 비해 스위치 온/오프도 번거로워서 있어도 안쓸거였지만.


잉여부품으로 회색 백팩 커버가 들어있는데, 백팩에 캐논을 달 때는 이걸 쓰는 것도 이쁠것 같다는 생각. 이럴 줄 알았으면 진작에 두 개 사는 건데.


썬토이즈 에바와 함께. 둘 다 SD 치고는 기럭지가 좀 있는 체형이라 새롭다.


크기가 좀 비슷할 줄 알았는데, 에바가 좀 더 크다. 퍼스트에 비해 뿔도 길고 팔다리가 가늘어서 상대적으로 더 커 보이기도.


썬토이즈가 그렇게도 바라던 MG급 디테일의 SD를 선보여서 차기작들도 상당히 기대하고 있었는데, 품질이 안좋다는 이유로 욕을 먹고 사장이 삐지는 바람에 사업을 접어서 아쉬움. 이름을 바꾸고 다시 스믈스믈 나올 수도 있겠지만.
개인적으론 상당히 만족스러운 킷이다. 조립 난이도가 있다곤 해도 다반이랑 비슷한 정도고.


만들다 만 MG 아발란체 엑시아는 여기까지 진행되었다. 이제 다리 달고 무장만 쥐어주면 끝인데, 그게 그리 힘드네.

덧글

  • 2019/07/29 21:40 # 삭제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TokaNG 2019/07/30 23:06 #

    만들기가 그리 어렵진 않았지만 헐겁거나 아귀가 안맞는 부분이 있어서 순접질을 좀 많이 했습니다. 도색을 위해 다시 분리하긴 힘들것 같네요. 팔 생각도 없지만….
    리뷰 잘봐주셔서 감사합니다. :)
  • 2019/08/01 11:28 # 삭제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TokaNG 2019/08/03 16:23 #

    안됩니다.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8113
672
2145428

google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