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즈백 - 마오기. 장난감★이야기


아바레스트에 이어 건즈백이다. 우선은 지휘관기. 마오가 타서 마오 전용기. 마오 누님 좋음.


아바레스트와 부분적으로 달라진 모습이다. 건담이 간소화 되서 양산기인 짐이 되듯이 건즈백도 아바레스트가 일부분 간소화된 듯 한 모습.
그래도 예전 버전에서는 좀 더 달랐던 것 같은데, 4기 버전에선 같은 파츠를 공유하는 부분이 더 많아진 듯 하다.
그래도 색이 군용기에 가까운 색으로 바뀌어서인지 분위기가 상당히 달라졌다.


거의 변화가 없는 뒷태.


콕핏이 오픈되는 기믹도 같다.


얼굴이 꽤 핸섬하다. 자쿠는 뿔이 이마에 달렸는데, 이건 뒷통수에 달렸네.
주인공기는 듀얼아이, 양산형은 고글을 씌우는 건 모든 애니의 공통인가…. 그렌라간도 양산기인 그라펄은 고글을 씌우더니.


부속품은 이만큼. 아바레스트에도 들어있던 단검과 총이 똑같이 들었는데, 총에는 추가부품으로 변화를 줬다. 그리고 입에 무는(?) 대거 대신 큼지막한 몽둥이 같은 칼이….
아주 똑같은 무장은 단검 뿐이긴 하다.


아바레스트와 함께.
가장 눈에 띄는 건 역시 사출색이고, 머리와 가슴, 어깨, 허벅지 일부와 무릎 등이 달라졌다. 어깨에는 실드 같은게 달려서 실루엣도 많이 달라졌다.


뒷모습은 리어스커트가 달라진게 가장 눈에 띄고, 팔꿈치 장갑도 살짝 달라졌다.
종아리 파츠에 스티커로 색을 나눠준 것도 달라진 포인트.


양산기라고 색을 너무 우중충하게 다운시킨것 아닌가 싶지만, 그래서 더 용병에 어울리는 땀내 나는 기체가 됐다.
이렇게 보니 무슨 그림자 같기도.


주인공기 만큼이나 매력적인 양산기다.
그러니까 마징가 인피니티에 나왔던 양산형 마징가도 킷으로 나와야….


같은 킷을 연달아 만드니까 좀 질리는데, 다음은 잠시 다른 킷으로 쉬어갈까.

덧글

  • 루루카 2018/10/31 14:23 # 답글

    잘 아시겠지만~, 건담과는 반대로... (선행)양산기를 기본으로 원오프 커스텀 기체가 아바레스트지만요. (웃음) 오히려 지온쪽 느낌~
    전, 레바테인을 한 번 해볼까 생각중인데... 가격이 많이 부담스러워서 고민중이네요.

    그냥 양산체제로 동시 진행하시지 그러셨어요? 지난번 F91 처럼~
  • TokaNG 2018/10/31 18:16 #

    레바테인은 아바레스트보다 비싸긴 하더군요. 그래도 코토제에 비하면야...

    F91은 같은 기체지만 조립방식이 다 달라서 괜찮았는데, 이건 다른 기체면서 조립방식이 다 같아서...
    예전에 그라펄 세 대를 동시에 조립하다가 죽는 줄 알았습니다. 한 쌍만 만들어도 지치는 팔다리 X 6의 향연...
  • 알트아이젠 2018/10/31 23:06 # 답글

    디자인이 아바레스트나 레바테인보다 더 마음에 드는 건즈백입니다. 개인적으로 팔케나 로봇혼에서 나온 바 있는 건즈백 컬러 Ver 아바레스트도 나왔으면 좋겠습니다.
  • TokaNG 2018/11/01 17:11 #

    로봇혼 아바레스트 건즈백 컬러를 찾아보니까 물 빠진 색이라 좀 실망했습니다. 건즈백처럼 땀내 나는 군용기 색이 아니더라구요.
    그래도 프라로 나오면 저 색으로 나오겠죠. 그래서 기대되긴 합니다.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0498
672
2145401

google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