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G 마징가 Z - 인피니티. 장난감★이야기


HG 마징가 Z를 만들었다.
레핀 볼트론을 만드는 와중에 잠시 쉬어가기.


사이즈는 HG 보단 MG에 가깝지만, 일단은 등급이 HG라 금방 뚝딱.
프레임 따위 없이, 접합선이 그대로 드러나는 부분도 있는게 딱 HG 답다. 크기에 비해 가벼워서 깜짝. 게다가 같은 디자인의 메빌 마징가의 무게가 더 익숙하다 보니 프라는 깃털처럼 가볍게 느껴진다.


호버파일더 도킹전. 파일더가 들어가는 부분의 디테일도 볼만하다.


파일더 온.
마징가 프라는 MC 마징가에 진마징가까지 만들어봤지만, 확실히 시대가 흐를 수록 발전하는게 눈에 보인다. 요즘의 기술로 아주 잘 나왔다.


얼굴도 잘생김. 스티커 하나 붙이지 않고 눈까지 죄다 분할되어 보기 좋다.
가슴팍의 문양도 단순 클리어에 그치지 않고 디테일이 세밀하게 들어가서 멋짐.
복근은 부담스러울 정도로 잘게 쪼개졌다.


제트 스크랜더 장착. 날개가 크고 얇아서 위태롭다. 공간도 많이 차지해서 보기는 좋으나 계속 달고 있긴 불편함.


부속은 이만큼. 손은 만들기 전엔 주먹 한 쌍에 편손 한 쌍인 줄 알았는데, 편손은 둘 다 오른손이었다.


스탠드도 들어있지만 조립하기 귀찮아서 뜯지도 않음.


빠르게 메빌과 함께 세워봄. 역시 프라가 좀 더 작다.
기왕이면 MG와 HG 정도로 확 차이가 났으면 싶지만, F91 메빌과 MG의 차이 정도.


제트 스크랜더는 메빌이 프라보다 두툼하고 볼륨감이 좋다. 날개도 더 두꺼워서 안정적이고.


수직미익은 프라쪽이 더 날렵해 보이고, 스크랜더와 마징가와의 밀착력도 프라가 더 낫다. 메빌은 좀 뜬 느낌.


스크랜더를 뗀 소체 비교.
우선은 크기와 더불어 무게 차이가 가장 크다. 메빌을 묵직해서 존재감이 확실한데, 프라는 생긴 것에 비해 무게감이 없어서 아쉽다. 색도 그렇고 디테일도 촘촘해서 어느정도 무게가 있을 것 처럼 보이는데.


뒷태를 보면, 왠지 메빌이 더 다부져 보인다.


자세히 보면 디테일이 조금 다르다. 메빌쪽은 척추(?)부분에 도색이 되어서 더 철인 같은 모습이다.


디테일은 앞부분에서 더 크게 차이 나는데, 복근도, 허벅지도, 인피니티 버전 특유의 정강이 부분도 조금씩 달라졌다. 대부분에서 HG쪽 디테일이 더 나아 보이긴 한다.


얼굴은 메빌도 잘생기고,


프라 역시 잘생겼다.
묘하게 프라 인상이 더 매서워 보임.


무장은 스크랜더 외에도 메빌과 같이 미사일을 발사할 수도 있고,


팔뚝에 도끼날을 끼워줄 수도 있다. 날을 끼우는 방식은 커버 자체를 갈아끼우는 메빌 방식 보다 커버를 위로 올려 끼우고 날만 따로 달아주는 프라 방식이 더 좋아 보인다. 커버가 가동식이었으면 더할나위 없었을 것 같지만….
로케트 주먹을 발사할 때의 이펙트 파츠도 들어있어서 나름 풍부하다. 메빌에 비해 부족한건 배꼽미사일이랑 스크랜더에서 발사되는 수리검 정도.


호버 파일더.


파일더 온 모드와 비행 모드가 따로 들어있는 메빌에 비해 크기도 작은 프라는 날개가 가동식이다. 메빌도 충분히 가동식으로 만들 수 있었을 텐데 왜 따로 넣어줬는지 모르겠다.


마무리는 마징가의 히로인 사야카와 함께.
추석 때 본가에서 MC 마징가들을 가져오려 했는데 암만 찾아봐도 나오지 않고, 대신 갑툭튀한 히로인 피규어만 챙겨왔다.
다음에 내려가면 추석 때 못 찾아본 다른 박스들을 뒤져봐야지.

대충 찍었는데도 사진이 많아서 오랜만에 포스팅이 길었다.

덧글

  • 포스21 2018/10/07 09:37 # 답글

    hg 보다는 re100 같은 느낌이죠. 디테일 좋고 , 프레임은 없고 , 덩치도 왠만큼 되고...
  • TokaNG 2018/10/08 13:17 #

    가격도 그정도고...
  • 바이올렛 2018/10/08 15:38 # 답글

    프로포션은 프라쪽이 살짝 더 좋은것 같아요. 그래도 메빌은 메빌이죠. 그레이트는 언제 뜨려나~ㅡ_ㅡ
  • TokaNG 2018/10/08 19:08 #

    메빌 그레이트가 나와도 살 수 있을지 걱정입니다. 분명히 혼웹일텐데...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0898
672
2145405

google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