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G 제스타. 장난감★이야기


MG 제스타를 만들었다.
애초에는 만들던 제스타를 잠시 넣어두고 집시 어벤져부터 깔 생각이었는데, 늘어놓은 걸 그냥 정리하기 아까워서 조금만 더, 조금만 더 만들다 보니 어느새 무장만 남은 상황이라 그냥 마저 다 만들었다.
집시 어벤져는 다음 기회에….


짐 같은 양산기면서 되게 세 보인다. 색도 그렇고, SWAT 같은 특수부대 처럼 생김.
팔다리도 두꺼워서 다른 양산기보다 근육질 처럼 보인다.


등짐이 심플한 것도 맘에 듦. 실드는 특이하게 등짐에 달려 있다. 실드에 손잡이가 달린 걸 보니 손에 쥘 수도 있나 보다.


색분할이 아주 잘 되어서 스티커라고는 헤드셑(?) 센서에 붙는 녹색 점이 다임.
듀얼아이가 아닌 고글형이라 눈 스티커도 필요없으니 정말 심플하다.


곧휴의 브이 뿐 아니라 실드의 문양까지 색분할 될 정도로 치밀함.
반다이가 왠일로 이거 만들 땐 열일 했다.


손은 퍼스트 3.0이나 뉴건담 버카 처럼 손가락이 모두 움직이는 전지가동손인데, 모양새도 좋고 손 표정도 잘 잡히지만 다루긴 까다로움. 게이트 자국 제거하는 것도 조심스럽고, 함부로 움직이다가 손가락이 빠지기도 한다. 처음 나왔을 땐 환호했는데, 이제는 좀 걸리적거리네. 그래서인지 반다이도 요즘은 전지가동손을 거의 안 내놓고 있다.


최근 완성된 MG들이 킷도 참 멋지지만 박스아트도 그야말로 아트다.
둘이 분위기가 참 비슷한 것 같다. 땀내 풀풀 나게 생겨서….


MG 제스타를 사면서 HG로도 사야지 싶었으나 일반 제스타가 안보길레 급한대로 제스타 캐논을 집어왔는데, 제스타 캐논을 사도 일반 제스타로 환장이 될 줄 알았더니 그렇지 않았다.
어깨랑 정강이 등이 한 쪽 밖에 안 들어있네. Aㅏ….
제스타 캐논은 그닥 취향 아니었는데….
온라인 몰을 몇 군데 찾아봐도 요즘 HG 제스타가 씨가 마른 기간인가 보다. 영 보이질 않는다.
일단 아쉬운대로 이거라도 만들어 봐야지. 일반 제스타는 재판되면 또 사고.

MG 제스타 캐논도 구해볼까….

덧글

  • 알트아이젠 2018/04/01 21:05 # 답글

    얼마전에 정리한 녀석인데, 확실히 명품이긴 하더군요. 인기도 높은데 로봇혼이 왜 안나왔는지 모를 정도입니다.
  • TokaNG 2018/04/05 13:11 #

    SD도 나오지 않아서 매우 아쉽습니다. SD 델타 플러스도 나왔는데 제스타까지 좀 내주지..
    유니콘에 등장하는 양산기중엔 제스타랑 델타 플러스가 제일 좋았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87122
1025
2139546

google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