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GUC 건담 마크 2 티탄즈 리바이브. 장난감★이야기


구 HG 막투 티탄즈에 이어 리바이브도 만들었다.
확실히 더 늦게 나온 만큼 곧이어 조립하니 조립감의 차이가 좀 있다. 구판도 나온 시기를 생각하면 아직까지 좋은 퀄리티를 유지하고 있는 것 같지만. 적어도 거듭된 재판으로 인한 뒤틀림이나 지느러미 등은 보이지 않았으니.


리바이브를 처음 만들었을 땐 조금은 낯설었는데, 거듭해서 만들고 계속 보고 있으니 썩 못생긴 것도 아니다. 역시 눈에 익으면 여전히 잘생긴 막투다.


변함없는 뒷태.


짙어진 색 덕분인지, 그냥 익숙해져서인지 확실히 에우고를 만들었을 때보단 잘생겨 보인다.
같은 킷이라도 사출색에 따라 인상이 확 다르게 느껴지기도 하는데….


전에 만들었던 에우고와 함께.
막투는 무조건 적어도 두 개다. 여태 막투를 사면서 사출색이 무의미한 구판 말고는 페어를 맞춰주지 않은 적이 없… 진 않네. 컨버지는 에우고를 사지 못했다.


막투 티탄즈는 일단 무조건 세 개 사고 봤는데, 이번 리바이브는 아직 하나밖에 없다.
요즘은 씰이고 데칼이고 붙이지 않아서 1, 2, 3호기가 무슨 의미가 있나 싶고.
본가에 있는 PG 티탄즈 3형제나 빨리 가져오고 싶은데….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0098
672
2145397

google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