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반 아스트레이 골드프레임 아마츠 미나. 장난감★이야기


다반 아스트레이 골프레임 아마츠 미나를 완성했다.
기나긴 여정이었다.
손가락이 너무 얼얼해서 빨리 치우고 싶음 맘에 마지막엔 게이트도 다듬는 둥 마는 둥~ 좀 대충 만들었다.
그래도 역시 다 만들고 나니 뽀대는 정말 좋음.


마지막으로 달아준 날개도 화려함을 뽐낸다.
게이트 자국도 더러 남아있고, 힘을 줘서 눌러 끼워도 틈이 자꾸 벌어지는 등, 엉성하기 그지 없는 날개지만 겉으로는 웅장함이 느껴진다. 날개를 달고 안달고의 차이가 상당히 큼.

다반의 코팅이 좀 끈적거리는 감이 있어서 관절, 특히 날개쪽은 무리가 많이 간다.
힘을 줘서 끼우면 딱 들어가긴 하는데, 코팅이 밀려 벗겨지면서 끈적임이 심해져서 시간이 지나면 본드칠을 한 것처럼 딱 달라붙어 있을 것 같다. 그렇다고 코팅이 다 닳아 없어질 때까지 계속 움직여 주자니 이미 관절이 불안하게 뒤틀리는 게 눈에 보이고…. 다시 빼서 갈아주는 것도 귀찮아서 굳으면 할 수 없지 하는 생각으로 대충 꽂아뒀다. 고관절도 같은 입장이다.

고관절 하니 생각났는데, 고관절은 메뉴얼대로 만들기 보다는 좌우를 바꿔 끼우는 편이 나음.
메뉴얼대로 만들면 관절축이 뒤로 쏠려서 다리가 몸의 축보다 앞으로 나오게 되고 움직일 때도 허벅지가 스커트에 걸려서 다리를 많이 올릴 수 없는데, 좌우를 바꿔 끼우면 흔한 반다이 킷처럼 관절축이 앞으로 나와서 가동폭도 좋아지고 바디라인도 잘 잡힌다.
고관절 외에도 메뉴얼상에 오류가 몇 군데 있어서 주의 깊게 살펴가며 만들어야 할 부분이 있다.


무장은 메빌과 똑같음.
여벌 손도 메빌과 같은 포즈, 같은 개수로 들어있다.
손은 통째로 금색 런너, 회색 런너가 중복으로 들어있어서 좌우 모두 회색손 또는 금색손으로 통일시켜줄 수도 있지만, 일단은 기본에 충실하게 각각의 색으로 만들었다.


같이 찍어준 사진은 없지만, 메탈빌드를 꺼내서 비교해보니 은근히 디테일이 더 들어가있다.
색분할도 몇몇 부분이 금색으로 포인트가 들어가서 더 세련되고.
도색보다 꼼꼼한 색분할에 혀를 내두를 지경이다.


반다이 무등급 아마츠 미나와 함께.
정품이 오징어가 되는 매직. 무등급 아마츠 미나를 만들 때도 반짝이는 금색과 은은한 광택의 글로스 인젝션 검정이 세련되 보였는데, 메탈빌드의 세련된 조형에 디테일을 더한 다반 아마츠 미나를 함께 세우니 격세지감이 느껴진다.
다반 아마츠 미나가 허리 길이가 조정되어 메빌보다 한층 안정된 프로포션을 뽐내서 더 멋져 보임.


디테일 차이가 엄청나다.


날개도 그저 안습. 아무래도 면적이 넓다 보니 별다른 디테일이 없는 반다이 무등급이 너무 심심해 보인다. 실루엣은 나름 비슷한데, 세부 디테일이 이렇게나 다를 줄은 같이 세워보기 전엔 미처 몰랐다.


그나마 최근에 나온 RG쯤 되어야 퀄리티가 비슷해 보인다.아무래도 스케일 차이에서 오는 퀄리티 차가 있긴 하지만, 어느정도 견줄만 한 외형이다.


그러고 보니 RG 아마츠 미나는 만들어놓고 사진도 아직 안 찍어줬는데….
모자 창(?)이 너무 부담스럽게 뾰족하고 긴 것을 제외하면 정말 세련되고 멋지게 잘 나왔다. 얼굴도 레프와는 다르게 잘생겼고.


그래도 이번엔 다반 아마츠 미나가 주인공.
진짜 보고 또 봐도 참 잘 빠졌다~!
정말로 이 기세로 레프랑 블프까지 나왔으면….

덧글

  • 바이올렛 2017/07/17 11:19 # 답글

    오... 의외로 싸게 즐기는걸 좋아하시는군요.^^
  • TokaNG 2017/07/17 14:32 #

    가급적 싸게 즐기고 싶어하는 편입니다. 근데 저건 메탈빌드도 사긴 했어요. ㅎㅎ
    대륙제 프라 한 번 맛 들이니 자꾸 사게 되더라구요. 반다이처럼 신제품이 홍수처럼 나오는 것도 아니고. 반다이도 꾸준히 사고 있어서 큰일이지만.;;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31211
1025
2138978

google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