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체 완성. 장난감★이야기


다반 아스트레이 골드프레임 아마츠 미나 소체를 완성했다. 손가락이 매우 얼얼하다.
자잘한 무장은 처음부터 만들어놨고, 이제 날개만 남았다.


조립 소감이 다반 페넥스 만들 때랑 비슷하다.
몸통은 무난하고, 머리는 좀 성가시고, 다리는 빡세고, 팔은 쉬이 만들어지고….
코팅 품질도 비슷하고, 코팅이 된 덕에 가동부위가 꽤 뻑뻑하게 느껴지는 것도 흡사하다.

부품분할을 아주 열심히 해놨는데, 덕분에 입체감이나 색분할이 꽤나 화려하다.
몇몇 부분은 딱히 입체감이 더 느껴진다거나 색분할이 아닌데도 분할되어 있어서 의아했는데, 메탈빌드 레프에서 흰색장갑이 투톤으로 나뉘는 부분들이었다. 이후 레프나 블프도 나올 예정인가? 싶음. 나온다면 환영이지만.
치밀한 색분할 덕에 자잘하게 나뉘어진 부품이 아주 많아서 조립하는 재미가 있긴 하지만, 그만해 미친것들아~ 를 외치게 되기도 한다. 진짜 가뜩이나 손가락 얼얼한데, 작은 부품들 때문에 여간 힘든 게 아니다.


코팅킷이라 언더게이트가 적용되긴 했지만, 일부 게이트가 적나라하게 드러나는 부분이 있다. 그리고 언더게이트도 쌩뚱맞게 가려지는 부분이 아니라 드러나는 부분에 붙어있는 것도 있어서 조립 후에 신경이 쓰이기도 한다. 이해할 수 없는 게이트 위치 선정이 많아서, 게이트 자국을 감추기 위한 언더게이트라기 보다는 옛다~ 언더게이트 라는 느낌이 강하다.
검은색 외장은 글로스 인젝션으로 뽑아내진 못하고 유광도색으로 재현했는데, 꽤나 그럴싸하다. 반다이 무등급 아마츠 미나 만큼의 광택은 나오는 듯. 한쪽 면만 유광을 입혀서 반대쪽도 드러나는 부분은 광택 없이 무광 사출 그대로지만, 그렇게 드러나는 부위가 몇 없어서 티는 잘 안 남.

이제 등짐만 남겨두고 있는데, 확실히 아쉬운 부분이 없진 않지만 저렴한 값으로 메빌 조형을 인젝션 조립으로 즐길 수 있다는 건 역시 큰 메리트다.
메빌에 비해 허리가 길어져서, 허리가 너무 짧아 다소 어눌해 보였던 프로포션이 한결 보기 좋아진 것도 플러스.
다만 내구성을 보장할 순 없을 것 같아서 관상용으로 즐기는 게 좋을 것 같다.
나야 어차피 완성해도 움직여 주지 않지만.

빨리 등짐 마저 완성하고 치워야지.
좋긴 한데 손가락 아파서 질리기 시작한다.

덧글

  • 포스21 2017/07/09 21:04 # 답글

    보기엔 그럴싸헤네요, 이건 대략 얼마나하나요?
  • TokaNG 2017/07/10 11:37 #

    배송비까지 다 해서 45,000원쯤 줬습니다. 메빌을 20만원에 샀는데, 이건 엄청 싸죠~
  • 포스21 2017/07/10 19:58 # 답글

    국제 배송비합친 건가요? 중고장터에선 6만원 이상 부르던데... 양심없는 놈들이었군요. ^^
  • TokaNG 2017/07/11 11:42 #

    저는 공구로 최대한 싸게 샀고, 평균 5~6은 하는 것 같긴 하던데요?
    다른 사람은 배송비 포함 5.5였다던데... 요즘 세관 빡세진 걸 감안하면, 6 정도는 충분하지 싶습니다.
  • 포스21 2017/07/12 08:45 # 답글

    아 , 그렇군요. 감사합니다. ^^ 타오바오 ? 등으로 직구도 가능할거 같긴 하지만 , 그경우 대륙제 특유의 불량문제가 걸려서 구매가 쉽지 않겠네요
  • TokaNG 2017/07/13 00:09 #

    직구로 사도, 공구로 사도 결국은 중국제품이라….
    전 다행히 아직은 중국제를 사면서도 불량이 나온 적은 없… 진 않네요. 완성품 둘이 불량이었…ㅜㅡ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35211
1025
2138982

google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