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브리드 메탈 피겨레이션 옵티머스 프라임, 다시 보기. 장난감★이야기

하이브리드 메탈 피겨레이션 옵티머스 프라임을 디카로 다시 찍어봄.

박스아트부터가 포쓰 넘친다.
같은 시리즈 다른 제품들은 민무늬 박스에 네임이나 로고만 박혀 있던데, 옵티머스 프라임만 사진을 전면에 내세움.

뒷면에는 구성품과 약간의 액션샷이. 구성품은 그리 다양하진 않다. 그래도 블레이드가 두 자루 들어있어서 좋음. 리볼텍은 하나였는데.

아따, 잘생겼다.

박스 앞면을 열어서 내용물 확인이 가능.
원래 이런 제품은 매장에서 비닐로 꽁꽁 싸두면 안될 것 같은데... 불량 여부도 확인할 수 있게끔 되어있는 패키지를 무용지물로 만들다니.

박스 뒷면에 나와있는 구성품 외에 눈과 허리의 헤드라이트에 불이 들어오게끔 수은전지도 부속되어 있고 오토봇 문양이 그려진 스탠드도 들어있다. 스탠드에도 건전지를 넣으면 불이 들어옴.

앞면, 뒷면. 오밀조밀한 디테일이 아주 좋다.

아주 세세한 부분까지 놓치지 않고 묘사함. 등신대는 SD인데, 리얼버젼보다 더 리얼하다.

DMK 옵티머스와 함께. 디테일이 아주 빼다박았다. 리볼텍도 디테일을 열심히 구현하긴 했지만 역시 DMK에 미치지 못하고, 하이브리드 메탈 피겨레이션은 작은 등신에도 저 큰 DMK의 디테일을 빠짐없이 잘 살렸다.
DMK가 고가의 빅사이즈 피규어를 제외하면 영화속 옵티머스의 디테일을 가장 잘 살린 제품이니 충분한 비교대상이 될 듯.

하이브리드 메탈 피겨레이션이 합금 완성품이다 보니 메탈릭 도색이 되어있긴 하지만, 색감도 꽤 비슷하다.
아빠와 아들처럼 붕어빵 같은 모습.

DMK는 언제 봐도 정말 잘생겼음.

빨리 장식장을 사야 이 둘을 같이 전시할 텐데... (리볼텍도 같이.)

다음 순번으로는 사라진 시대 버전의 옵티머스와 범블비가 나올 예정이던데, 사라진 시대 버전의 옵티머스는 DMK로도 나와있는데... 살짝 구미가 당기기 시작한다. 

덧글

  • 유카 2015/05/09 00:42 # 답글

    장식장을 사기 전에 이사를 먼저 가야지..

    근데 니 맘에 드는 장식장이 나오겠나.
  • TokaNG 2015/05/11 22:02 #

    맘에 드는 장식장이야 많지. 비싸서 그렇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41169
984
2139927

google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