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볼텍 트랜스포머(들) 장난감★이야기

요즘 옵티머스 프라임과 범블비에 꽂혀서 가능한 한 수집중이라고 하니, 아는 동생이 던져줬다.
리볼텍 옵티머스 프라임 + 범블비 초회판.
옵티머스 프라임은 리패키지 버전이라며 재판이 되어 흔해졌지만 범블비는 온, 오프라인 어디서도 보기 힘든 레어가 되었는데, 뜻밖의 행운.
그리고 옵티머스 프라임도 리패키지가 사실상 패키지 간소화를 의미하는 거라서 덮개가 있는 초회판이 더욱 멋드러져 보인다.

옵티머스 프라임. 리패키지 버전은 이 앞면 덮개가 생략된 채 재발매 되었다.

박스 뒷면에는 적절한 액션 예시가.
무장이 이것 저것 잡다하기 꽤 들어있는데, 여기저기 나눠서 꽂을 수도 있고, 한데 모아 합체시킬 수도 있는 듯. 왠지 너저분해 보인다.;

덮개를 열면 내용물이 잘 보이는 방식으로 포장이 되어 있다.

오밀조밀 꽤 디테일한 모양새의 옵티머스 프라임. 귀찮아서 꺼내보진 않았다.
마치 새것 처럼 깔끔함. 

범블비.
한 때는 국전에 갈 때마다 발에 채이게 많이 보였었는데, 어째서인지 이제는 귀하신 몸이 되었다.
리볼텍이 재판이 잘 안되는 제품군이었나?;

역시 뒷면에는 적절한 액션샷과 기믹 설명.
리볼텍 범블비가 영화판 범블비를 입체화한 저가의 모형중에는 가장 섬세한 것 같다. 타카라 토미에서 나온 DMK 범블비도 디테일이 좋긴 하지만, 아무래도 리볼텍은 도색 완성작이다 보니 프라모델에선 미처 구현하지 못한 부분도색들이 디테일을 더욱 높여준다. 그리고 다소 왜소해 보이기도 하는 DMK 제품에 비해 꽤 다부진 몸을 자랑하고.

옵티머스 프라임은 언마스크 페이스가 들어있지 않던데, 범블비는 전투형 얼굴과 노멀 얼굴이 들어있어서 교체가 가능하다.

노랑 땡벌색 범블비가 귀엽기까지 하다.

리볼텍은 아주 초창기에 한두개 사보고 품질에 실망해서 손대지 말자는 주의였는데, 옵티머스 프라임과 범블비는 아주 그럴듯해 보인다.
물량이 있을 때 사지 않고 버티다가 뒤늦게 구해보려니 좀처럼 보이지 않아 안타까웠는데, 덕질을 지원해주는 조력자가 있어 든든하다.

역시 물건은 있을 때 질러놔야지, 없을 때 애타게 찾아봐야 헛 일이다. 이 작은 장난감 두 개로도 잠시나마 이렇게 행복한데.
나중의 행복을 기대하며 현재의 행복을 포기하는 것은 어리석은 일.
저가의 옵티머스, 범블비 페어가 또 보이면 망설이지 말고 사둬야지.

덧글

  • 알트아이젠 2015/04/30 21:15 # 답글

    그런데 옵대장님 고관절의 '리볼버 조인트'가 상체를 못버팁니다.(...)
  • TokaNG 2015/04/30 21:16 #

    그런가요? 서있기는 잘 서있던데, 액션포즈 취할 때 무리가 가나...
    저는 안 움직이니까 괜찮습니다.
  • Flame Talk 2015/05/01 01:32 # 답글

    전 이제 제트윙 버전만 구하면 되는데 이제는 요놈도 잘 안보이는거 같더군요..
  • TokaNG 2015/05/04 21:31 #

    저는 다행이 치렁치렁 뭔가 달린 걸 안 좋아해서...
    제트윙 버전도 예전엔 발에 채이게 많았는데, 역시 시기를 놓치니 보기 힘드네요.;
  • 트랜스포머 팬 2015/05/18 21:07 # 삭제 답글

    저도 리볼텍 옵티머스 프라임 샀는데 낙지 관절 ㅋㅋㅋㅋ
  • TokaNG 2015/05/19 10:14 #

    리볼텍 관절 자체는 딸깍관절이라 괜찮은데, 그 관절을 제대로 고정하지 못해서 낙지처럼 느껴지는 거죠.
    간단하게 보수할 수 있지만 귀찮아서 냅뒀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68112
730
2135327

google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