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테러 라이브 with DVD. 영화애니이야기

이따금씩 알라딘 중고서점에서 뜻밖의 신작을 구할 때가 있다.

한 달에 두어번은 꼭 들러서 볼만한 영화가 없나 훓어보게 되는데, 예상밖의 신작을 접할 때면 괜히 안 살 수 없다.
더 테러 라이브가 그리 오래된 작품이 아닐 텐데, 게다가 DVD가 나온지도 그리 오래지 않았을 텐데...?! 게다가 초회한정판!! 
이런 건 사야 한다.
예전에 몬스터 대학교를 발견했을 때도 '사실은 몬스터 주식회사가 아닌가?' 하고 몇 번이나 확인했는데...
어쨌든 어째서 벌써 중고서점에 들어왔는지 모를 신작을 원가보다 2 만원이나 저렴하게 샀다. 아직 랩핑도 안 뜯어진 새제품이었는데...

케이스 한 쪽 귀퉁이가 살짝 찌그러진 걸 봐서 패키지 상태에 불만이 있는 고객에 의해 교환되어 중고서점으로 흘러온 건가 싶기도. (그런데 크게 눈에 띄지 않는 부위라서 나라면 정가를 주고 샀어도 딱히 교환대상도 아닌 정도.;;)

이미 극장에서도 본 작품이긴 하지만, DVD를 산김에 다시 돌려봤다.

역시 하정우는 연기를 잘한다. 더 테러 라이브는 소재도 꽤 신선하고, 굉장히 빠른 템포의 전개 덕에 숨쉴 틈 없이 흘러가는 스토리도 볼만하지만, 하정우의 원맨쇼라고 해도 좋을 만큼 극의 모든 것을 하정우에게 의지하고 있는데, 그럼에도 조금도 불편하지 않게 몰입할 수 있다는 것이 대단하다.
이미 추격자에서도, 황해에서도 특유의 연기로 시선을 사로잡긴 했었지만, 앞선 작품들에선 김윤석이라는 든든한 파트너가 있었기에 더욱 몰입할 수 있었던 것을, 이 작품에서는 혼자 해내는 듯한 느낌.

다시 봐도 재밌다.

영화 뿐만 아니라 초회한정판으로 함께 수록된 콘티북도 볼만하고, 엽서도 왠지 있으면 더 좋은 것들이라 구성도 마음에 든다.
최근에는 부가영상을 블루레이에 몰아주는 분위기라 DVD 초판에선 2 DISC가 많이 줄기도 했는데(후에 감독판이니 뭐니 새로운 버전이 나온다면 모를까), 처음부터 서플이 포함된 2 DISC인 것도 좋다.
어메이징 스파이더맨이니, 아이언맨 3니, 어벤져스, 맨 오브 스틸까지 나오는 족족 사긴 했지만 다들 딸룽 본편 한 장 뿐인 구성이라 무지 심심하고 허전했는데...
혹시 외화들이 유독 그런가? 그러고 보니 한국영화는 꽤나 오랜만에 사는 것 같다. 예전엔 한국영화를 중심으로 샀었는데, 최근에는 슈퍼 히어로들 위주로 사다 보니.;;

더 테러 라이브와 함께 은교도 있었는데, 한꺼번에 사기엔 예상 지출액을 크게 넘어서서 함께 사지 못한 것이 아쉽긴 하다.
아마 다음에 갈 때까지 남아있진 못할 거야.

덧글

  • 동사서독 2014/03/05 01:44 # 답글

    초회 한정판 DVD라면 블루레이가 아니더라도 기념으로라도 계속 갔고 있어 볼만한데... 전 남자친구가 선물한 것인데 헤어져서 처분했단든가 ... 하는 상상도 해보게 되네요. ^^
  • TokaNG 2014/03/05 01:57 #

    아, 비닐은 제가 뜯은 것이고, 애초부터 포장비닐이 뜯어지지 않은 완전 새제품이었습니다. 중고서점이지만 가끔 오래된 재고나 흠집이 있는 결격품이 들어오기도 합니다. 저것 외에도 새제품은 종종 건졌었는데, 신작이라 더 반가운...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35135
700
2146088

google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