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탑. 내가노는이야기

찔끔찔끔(?) 사모으던 책이 어느새 이만큼.
찔끔찔끔이라곤 하지만 한번 살 때 대여섯권씩 사버리니 소설책을 사기 시작한지 채 두달도 되지 않아서 스무권을 훌쩍 넘겼다.

요즘에는 만화책은 거의 사지 못하고 있고(북새통 나가기도 귀찮아서), 쌓아두기만 하기 보다는 읽어야지 싶어서 매주 한 권씩 읽고는 있지만, 그래도 읽은 책보단 안 읽은 책이 곱절로 많아서 조금은 곤란하다.
사놓은 책을 다 읽으면 또 사러 가야지 하면서도 주말이 되어 한가로워지면 나도 모르게 또 서점에 가있고, 한두권만 가볍게 사야지 싶어도 이것 저것 둘러보다 보면 아쉬운 책들이 너무 많아서 추리고 또 추려내도 손에는 서너권이 남아있고..

지금은 에쿠니 가오리의 도쿄타워를 읽고 있는중.
책을 읽기전에 케이블에서 해주는 영화를 먼저 봐서인지, 자꾸만 영화의 영상들이 활자 읽는 것을 방해해서 이번 책은 좀 오래 읽고 있다.
그리고 역시 조금은 달달하고, 조금은 씁쓸한 사랑이야기라서인지 자꾸만 읽다 말고 딴생각에 빠져서 더..


책을 읽기 시작한 다음부터 책을 읽을 땐 책속의 내용이 머릿속에서 이미지가 되고, 그 이미지가 살아움직이면서 마치 영화를 보는 듯한 착각을 불러 일으키더니, 영화를 볼 때엔 눈앞에 펼쳐진 캐릭터의 움직임이, 사물이, 풍경이 활자가 되어 머릿속에 새겨진다.
참으로 기묘한 현상이다.
더불어, 참으로 쓸데없는 현상일지도..


도쿄타워는 생각보다 안 읽히는데, 어서 먼저 읽어보고 싶은 책이 있어서 조바심이 남다.
그래서 더 안 읽히는 것 같다.
그렇다고 도중에 다른 책을 다시 읽기 시작하면 머릿속에서 뒤죽박죽이 되거나 도쿄타워느 다 까먹을 것 같고.. (그러면 다시 처음부터 읽어야 할지도;)


 

핑백

  • ♠또깡이 窮狀 茶飯事♠ : 슈퍼 로봇이 좋다! 2012-06-08 20:14:43 #

    ... 의 아일랜드 6권과, 동물의 왕국 4~6권, 그리고 나온 줄도 몰랐던 진격의 거인 6권까지 샀습니다.신간이 계속 밀려서 감당할 수 없게 되기전에 생각나는 것부터 차근차근 메워나가야지. 책탑이 점점 쌓입니다.;; ... more

덧글

  • 김어흥 2012/05/20 21:00 # 답글

    헉! 엄청 많으시네요;;
  • TokaNG 2012/05/20 23:00 #

    만화책보다는 적지만...
  • 포터40 2012/05/20 21:19 # 답글

    매우 안정적인 구조의 탑이네요^^ 저도 컴퓨터 그만하고 책좀 봐야할텐데...;ㅁ;
  • TokaNG 2012/05/20 23:01 #

    저도 사실 컴퓨터한다고 거의 안 읽어요.;
  • 개복치 2012/05/20 22:23 # 답글

    저어어 위에 *뚜기 3분 뭐시기도 있네요!! 새로 나온 책인가요^^♥♥
  • TokaNG 2012/05/20 23:01 #

    아주 맛있는 책입니다.
  • 에바초호기 2012/05/20 22:54 # 답글

    님하....보증금 모아 월세방 이사는 어쩌고.;;;
  • TokaNG 2012/05/20 23:01 #

    월세보단 고시원이 낫다. 전세가 아닌 다음에야...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23135
700
2146076

google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