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과.. 그저그런일상들

다녀왔습니다.
낮에..

애석하게도(?) 팝콘을 먹다 깨져버린 어금니를 여지껏 방치하다 깨진지 두어달만에 치과엘 갔군요. 돈 깨지는 소리가 듣기 무서웠.. (엉?)

오늘은 깨진 어금니에 금니를 씌우기 위해 본을 뜨고 왔습니다.
그에 앞서 며칠전에 스케일링을 먼저 했는데, 스케일링.. 난생 처음 하는거라 무지 살떨렸습니다..ㅜㅡ 스케일링이 죽을만큼 아프다는 사람도 있고 아무렇지도 않았다는 사람도 있고 되려 상쾌하다는 사람도 있어서 '대체 어떤 느낌이길레??' 하는 불안감이 무지 컸거든요.=ㅂ=^
헌데 직접 받아본 느낌이란

마치 잇몸과 이 사이를 날카로운 바늘로 헤집는 기분

이었습니다. 죽을만큼 아프지도, 상쾌하지도 않은, 미친듯이 찝찝한 기분..=_=;; 한동안 잇몸 사이에 바늘이 꽂혀있는 기분이었..;; 다시 하긴 꺼려지는군요..ㅇ<-<
으~~ 아직도 이가 시립니다..;;

여튼 오늘은 본을 뜨고 왔는데..
역시 오랫동안 입을 벌리고 있는건 힘들군요. 가뜩이나 턱이 좋지 않은데..
게다가 금방 끝나겠지 싶어 소변이 마려운걸 '잠깐 참았다 끝나면 화장실 가지 뭐~' 하고 가볍게 들어갔는데 무려 한 시간이 넘게 걸렸.. ㄷㄷㄷ... 
입은 벌리고 있고 입안엔 위잉~ 하고 기계가 돌아가고 있으니 말도 못 하겠고..(본을 뜨기 전에 어릴때 때운 부분이 뭉개져서 깎아내느라 좀 오래 갈았습니다;;)

다리는 베베 꼬이고 입을 오래 벌리고 있어서 침은 줄줄 흐르고 그 와중에도 누워있으니 편안(?)해서 잠은 쏟아지고..[...]

여튼 꽤나 긴 시간이 걸려서 겨우 본을 떴습니다.
처음에 금니를 할 때에는 아귀가 잘 맞지 않아서 몇 번이고 다시 뜨고 또 뜨고 했는데 이번엔 한번에..(근데 그 본으로 만든 금니가 잘 맞을지..=_=;;)
 
본을 뜨고 임시치아를 붙여주는데 간호사가 임시치아를 붙이고 삐져나온 접착제(?)을 긁어내면서 자꾸만 입 옆에 난 뾰루지를 세게 눌러서 눈물이 찔끔 났습니다.
오늘 진료중에서 제일 아팠..ㅜㅡ

여튼 이로써 제 이에 두개째 금니가 씌워지겠군요. 금니는 다음주 화요일에 씌우러 갑니다.

더불어 내 통장에선 35만원이 빠져나가게 생겼..ㅜㅡ
지못미 내 잔고..



일시불을 할 능력이 안 되서 무려 5개월 할부로 끊었습니다.orz
애초 계획은 3개월이었는데 모 양이 화끈하게 사고를 쳐주시는 덕분에 예전에 없던 큰 돈(?)이 홀랑 빠지게 생겨서..ㅇ<-<
할부 끝날 때까지 잊지 않을 거라능.. 두고보자..ㅡㅡ+


치과는 몇 번을 가도 적응이 안 되지 말입니다..
어지간해선 친해지기 싫은 공간이라능..

덧글

  • dARTH jADE 2008/11/05 23:49 # 답글

    전 작년과 올해에 걸쳐 대 공사를...
  • TokaNG 2008/11/06 02:03 #

    저런..
    혹시 임프란트라도??;;
    ㄷㄷㄷ...
  • dARTH jADE 2008/11/07 00:35 #

    넹.. 치과는 제때제때 가야해요.ㅠ.ㅠ
  • TokaNG 2008/11/07 00:35 #

    저런..ㅜㅡ
  • Flux한아 2008/11/05 23:49 # 답글

    팝콘이 티타늄인가요??ㅋ
  • TokaNG 2008/11/06 02:04 #

    그러게 말입니다.ㅜㅡ
    채 터지지 않은 단단한 옥수수 알갱이를 잘못 씹는 바람에..;;;
  • 아이 2008/11/06 00:18 # 답글

    저도저도저도 팝콘 먹다가 이빨이 2개가 깨졌었죠. OTL......
  • TokaNG 2008/11/06 02:04 #

    우왕~ 동지!!
    저만 그런게 아니라서 다행입니다??
    헌데 어찌 2개씩이나..;;;
  • 아이 2008/11/06 12:31 #

    그 팝콘 다먹고 바닥에 보면 제대로 안튀겨진 딱딱한 녀석들이 있잖습니까. 그녀석이 이빨에 껴서 빼다가 이빨 양쪽이 두두둑... -_-;;;;;
  • TokaNG 2008/11/06 12:32 #

    저도 그놈때문에 이가 깨지긴 했지만..;;;
    하나가 아니라 두개씩이나 되니 캐안습..ㅜㅡ
  • 아꾸 2008/11/06 00:25 # 답글

    아아... 치과 얘기는 듣는것만으로도 무서워요...
    제일 무서운게 치과에요... 장염 수술할때보다도 더 무서운 치과아...ㅇ<-<
  • TokaNG 2008/11/06 02:05 #

    쿨럭~!
    전 수술은 고래잡이 말고는 받아본 적이 없어서..;;;
    아야~~;ㅁ;
  • R쟈쟈 2008/11/06 00:29 # 답글

    저도 사랑니를 빼야되는데 무서워서;ㅁ;
  • TokaNG 2008/11/06 02:05 #

    저도 사랑니가 있긴 하지만..ㅜㅡ
  • 배길수 2008/11/14 01:28 #

    실제 뽑을 땐 마취를 해서 안 아픕니다. 전 어금니 하나를 들어내고 뽑아야 한다길래 걱정했는데 3시간동안 계속 입을 벌리고 있어야 한 것만 빼면 괜찮더군요.
  • TokaNG 2008/11/14 02:31 #

    그게 제일 힘들다능..;ㅂ;
    침이 줄줄 흘러서 이쁜 간호사 보기 부끄..//ㅂ//
  • 동사서독 2008/11/06 00:44 # 답글

    HD 컬러 막투는 어느덧 꿈이 되고...
  • TokaNG 2008/11/06 02:06 #

    그렇게 되고..ㅜㅡ
  • dARTH jADE 2008/11/06 08:21 #

    팝콘 미울 뿐이고
  • TokaNG 2008/11/06 12:13 #

    나 팝콘 밉고!!
  • peridot 2008/11/06 10:31 # 삭제 답글

    에고 저도 해야되는데...
    난 이빨이 가끔 아플뿐이고!!
    치과에 가고 싶은데 못갈 뿐이고
    에휴
  • TokaNG 2008/11/06 12:14 #

    치과에 예쁜 간호사라도 있다면 성한 이라도 뽑아들고 가겠지만..[...]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770
547
2144947

google ad